육각형 인간, 그 이상과 현실

외모, 집안, 성격, 자산, 학력, 직업에서 완벽함을 갖춘 인간이라니. 2024년 소비 트렌드 10가지 중 하나였던 ‘육각형 인간(Aspiring to Be a Hexagonal Human)’이라는 개념과는 너무 상이한 자신의 삶이 안타깝다는 내담자의 이야기를 듣고는 한참 동안 말을 잇지 못했다. 이는 다방면에서 균형 잡힌 능력을 갖추는 것을 의미하며 현대 사회의 다변화된 요구에 대응하기 위한 새로운 인재상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한다.…

삶의 가장 뜨거운 순간이 오고 있는지도

종종 삶의 열정이 다 식어버렸다고, 뜨거웠던 순간들이 모두 가버렸다고 생각될 때가 있다. 꺼져가는 촛불처럼 그동안 애쓰고 노력하여 쌓아온 것들이 더 이상 빛을 발하지 않는다고 느껴질 때, 이루 말할 수 없는 안타까움과 허무함이 몰려온다. 그러나 대지가 뜨거움을 머금고 있다가 서서히 열을 발산하는 것처럼, 어쩌면 서럽게 느껴지는 지금이 그동안 살아오면서 머금고 있던 것들을 발산하고 있는 때인지도 모른다.…

진정한 사랑은 그저 바라보는 것일지도

현대 사회에서 가족 간의 관계는 다양한 도전과 변화를 겪고 있다. 소위 식구(食口)는, 서로의 존재를 인정하고 존중하면서도 때로는 일정한 심리적 거리를 유지하는 것이 필요할 때가 있다. 그러나 많은 사람이 이러한 거리를 유지하지 못해 가족 간의 갈등을 겪는다. 조남주의 소설 <82년생 김지영>에서 주인공 김지영은 부모와 시부모의 과도한 기대와 압박 속에서 살아간다. 그녀의 부모는 자녀의 모든 결정을 통제하려고…

경계가 무너지면 문제가 시작된다

삶에서 발생하는 많은 문제는 대부분 경계가 무너질 때 발생한다. 관계에서의 적절한 경계 설정은 심리적 건강을 보호하는 중요한 요소다. 경계선이 없거나 모호할 때, 불필요한 스트레스와 갈등에 휘말리게 된다. 이는 가족, 친구, 직장 등 모든 인간관계에서 마찬가지다. 한 번은 어머니를 모시고 사는 친구가 심각한 고민을 이야기한 적이 있다. 친구는 모든 걸 간섭하고 통제하려는 어머니로 인해 심각한 스트레스를…

조용한 반항의 심리학

‘동의 일 하라면 서의 일 한다’, ‘날 잡아 잡수시오 한다’는 말이 있다. 자신의 고집스러움이나 완고함을 물리지 않는 사람들을 두고 하는 말이다. 수동공격성(passive-aggressive)의 사람들이 주로 보이는 행동으로, 분노를 직접적으로 표현하지 못하고 공격성을 감추기 위한 것으로, 겉으로는 수용적인 태도를 취하지만 드러나지 않는 행동으로 일의 진행이나 상황개선을 방해한다. 공개적으로 공격하는 것이 확실하게 보복으로 이어질 수 있는, 상대적으로 낮은…

고요 속의 힘: 아무것도 하지 않기

작년 가을, 친구가 스스로 생을 마감하는 비극적인 사건을 겪었다. 가끔씩 찾아오는 우울로 인해 힘들었던 나는 친구의 죽음이 미칠 영향을 두려워하며 감정을 억누르기에 급급했고 아무렇지도 않은 척 담담해 보이려고 애를 썼다. 그러나 슬픔을 극복하려고 노력할수록 우울과 불안의 깊이는 더욱 깊어져 갔다. 근 10개월 동안 무너진 정신을 회복하기 위해 걷기, 기도, 마음을 돌보는 책 읽기, 침묵의 영성…

딸의 고양이가 가져온 뜻밖의 감정

2023년 기준, 우리나라 약 28.2%의 가구가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된 기술과 제품들도 점점 더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최근 ‘개통령’이라 불리는 강형욱 씨에 관한 뉴스가 보도되면서 반려동물 문화와 이를 키우는 사람들의 심리적 특징에 대한 시각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반려동물은 주인의 연장자아(Extended Self)의 중요한 부분으로 작용하며, 대상만족을 통해 주인의 정체성, 정서적 안정, 사회적…

판단을 넘어 자비로 다가가는 길

인간의 마음을 치유하는 데 열정을 쏟으며 공감과 경청을 통해 심리적 안정을 도모하는 일에 헌신하는 정신과 의사이자 상담 전문가인 정혜신 박사는, 자신의 저서와 강연에서 ‘충고, 조언, 평가, 판단’을 하지 말라고 강조한다. 이는 상대방의 자율성을 침해하고 저항감을 일으키며 신뢰와 공감을 약화시켜 심리적 안정과 회복을 방해하기 때문이다. 대신에 진정한 경청과 공감이 더 효과적인 대화 방식이라고 주장한다. 이 접근…

5월의 그늘:역기능 가정에서 자신만의 길 찾기

5월은 특별한 달이다.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 등 가족과 관련된 다양한 기념일이 포함되어 있어 가정의 의미를 되새기고 가족 간의 유대를 강화하는 시간으로 자리 잡고 있다. 가족들이 서로의 사랑과 고마움을 표현하며 가족의 소중함을 기리는 행사와 모임이 줄을 선다. 지갑이 가벼워지는 것을 넘어서 기쁨이 배가 되는 시즌이다. 그러나 모든 가정에서 5월이 긍정적이고 아름다운 의미를 갖는 것은 아니다.…

삶의 풍경을 바꾸는 철학적 여정

한 참 공부에 열중하던 시절, 철학책을 읽고 이해하는 일이 참으로 어려웠다. 그래서인지 철학 서적을 선택하는 데에는 항상 망설임이 있었다. 언제부터인가 서점가의 베스트셀러 코너에는 철학자들의 이름으로 지어진 책들이 나열되기 시작했고, 손 데지 않으면 안 될 것 같은 묘한 불안감에 펼쳐볼 수밖에 없었다. 전에 읽던 것과는 달리, 간단하게 사상을 이해할 수 있고 삶에 쉽게 적용할 수 있게…